이웃사촌, 하남–강동... 지역상생 발전 “손 맞잡아”

2018.12.17 21:38

하남 프라임파크

조회 수166
이웃사촌, 하남–강동… 지역상생 발전 “손 맞잡아” – 출처 : 하남시뉴스


– 김상호 하남시장 – 이정훈 강동구청장, 13일 하남시청 상황실서 지역상생발전 MOU 체결

– 도로·교통 분야 공공사업 발굴 공동대응, 문화예술·체육 분애 다양한 인적물적교류

blobid1544686531014.jpg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13일 하남시청 상황실에서 김상호 하남시장과 이정훈 강동구청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상생발전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하남시와 강동구가 함께 발전하는 지역상생의 파트너로 서로의 정책과 경험을 교류하며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두 도시는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협력관계를 공고히 하고 인접지역의 도로·교통·환경 등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협력 사업을 적극 발굴하여 공동 대응하며, 문화예술·체육 분야에서도 다양한 인적·물적 교류를 통해 지역민의 공동체 함양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논의된 의제로는 ▲ 지하철 9호선 5단계 강동~하남 연계 추진 ▲ 강일역 환승센터 설치 ▲ 망월천 하천 수질관리 강화 추진 ▲ 강동-하남 연계 광역버스 노선 확충에 관한 사항을 다뤘다.

blobid1544686576231.jpg

김 시장은 환영사에서 “오늘 이 자리는 두 도시 간 지역상생의 파트너로 첫 단추를 끼우는 의미 있는 자리라며, 지리적으로 하남과 강동은 선사시대, 삼국시대의 역사를 공유하고 있다”고 하였다.

또한, “두 도시의 발전을 위해 해결해야 할 교통·환경 등의 문제에 대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 일회성이 아닌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 구청장은 답례사를 통해 “두 도시는 지리적으로는 한강과 교통에서 땔 수 없는 인연을 가지고 있다며, 강동과 하남은 수도권 최고의 도시로 발전 중에 있고, 이 변화의 완성을 위해 힘차게 달려가고” 말했다.

또한, “오늘의 협약식은 강동과 하남의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하며, 새로운 협력시대를 열어가자”고 하였다.


기사원문보기


댓글 쓰기

비회원 프로필 이미지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