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하남·과천·인천 계양에 ‘3기 신도시’ 만든다

2018.12.19 13:01

하남 프라임파크

조회 수22

남양주·하남·과천·인천 계양에 ‘3기 신도시’ 만든다 – 출처 : 한겨레신문

국토교통부 ‘3기 신도시’ 계획 발표
위례신도시 2배 규모 남양주 왕숙 지구 등
서울 2㎞ 거리 대규모 주택 지구 4곳 조성
GTX 등 광역교통망 중심 지정…2021년 공급 시작

00501087_20181219.JPG

경기 남양주, 하남, 과천과 인천 계양 지구에 각각 주택 4~5만호가 들어서는 ‘미니 신도시’가 조성된다.
국토교통부는 19일 100만㎡ 이상 규모 대규모 택지 개발 지구로 남양주 왕숙 지구, 하남 교산 지구, 인천 계양 테크노 밸리, 과천 과천동 일원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9월 주택공급 확대 방안을 내놓으면서 서울과 경기 일산·분당 등 1기 신도시 사이에 100만㎡ 이상 규모 미니 신도시 4~5곳을 조성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발표된 대규모 택지지구 규모는 남양주(1134만㎡), 하남(649만㎡), 인천 계양(335㎡), 과천(155만㎡) 순이다. 앞서 조성된 위례신도시는 677만㎡ 규모였다. 이들 지구는 서울 경계로부터 2㎞ 안팎 떨어진 근접 지역으로, 대부분 그린벨트에 묶여 있지만 이미 훼손되거나 보존 가치가 낮은 지역들이다. 이들 ‘3기 신도시’ 개발을 통해 공급되는 주택 물량은 12만2천호로 2021년부터 순차적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정부는 서울 도심까지 30분 안에 출퇴근이 가능하도록 접근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날 발표된 신규 택지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등 광역교통망 축을 중심으로 지정됐다. 또 지구지정 제안 단계부터 교통대책을 먼저 수립하도록 해 신도시 입주 초기 ‘교통 대란’을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기사 더보기

댓글 쓰기

비회원 프로필 이미지
댓글 0